수호초

Japanese Spurge

학명 : Pachysandra terminalis

 

공원의 화단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수호초는 햇빛이 들어오지 않는 음지에서 잘 자라는 음지성 식물로 보통 나무그늘 아래를 푸르게 녹화하기 위해 즐겨 심는 일본산 풀꽃이다. 추위는 물론 여름 더위에도 강해 전국 어디서든 잘 적응한다. 사시사철 푸른 잎을 간직하는 수호초는 상록 다년초이며, 이름은 빼어나게 좋은 꽃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늘푸른잎이 무럭무럭 자라는 모습이 마치 재산이 증식되는 것 같다 하여 부귀초 또는 길상초라고도 부른다. 수호초는 46개의 잎이 층층을 이뤄 매달리는 것이 특징인데 잎은 가죽질이며 톱니가 있다. 수호초를 아름답게 가꾸려면 보통 8월경 상단부를 5정도 남기고 순 따기를 해야 하는데 이렇게 하면 포기가 충실해져 지면을 촘촘하게 뒤덮는 효과가 있다. 45월경 피는 수호초의 흰색 꽃은 수상꽃차례로 달리며, 향기가 좋아 꽃이 핀 뒤 약 2주간 지속된다. 암수한몸의 수호초 꽃은 상단부에는 수꽃이, 하단부에는 암꽃이 달리는데 꽃받침은 4개이고 수술은 35, 암술대는 2개다.

수호초

사계절 푸른 잎, 수호초

1,500

수량

수량 추가

수량 감소

상품문의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답변여부
등록된 상품 문의가 없습니다.
  • 1

오늘본상품

  • 수호초
이전 다음